살아가는 이야기

푸념

김영철 1 842
푸념

임빙할 비가 안오니 꼬라지만 난다
그까짓 텃밭 농사 안지어도 묵고 사는데
밭에만 가문 빌빌 타들어가는
강냉이랑 고추 고구마, 뿐 만 아니라
소 불알처럼 축늘어진 낭구들
이자들 목심이 불쌍해
아무리 물을 줘도 목간 정도 뿐이고
뿌랑구까지는 턱도 없어
밭가랑 쪼구려 앉아
댐배 한대 뽈면서
하놀을 보니 구름은 높고 창창이라
꼬실라 지는꼴 쳐다 보기도 싫어
확 뽑아 불까 하다가도 그것도 무지 흔것 같고
부화만 부글부글 끓고,참말로 환장 흐것는디
어찌면 좋겠소
오늘은 하늘보고  침을 뱉아 부럿소

비 라는놈 오기만 오바라
주리를 틀어 버르장 머리를 고쳐 놀것이다
요놈들 오기만 혀바라

#임빙할/염병할 낭구/나무  목간/목욕 뿌랑구/뿌리 꼬실라/타버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붕어
꼭 그렇게 해주세요.^^;;
카테고리
반응형 구글광고 등
  • 글이 없습니다.
최근통계
  • 현재 접속자 4 명
  • 오늘 방문자 90 명
  • 어제 방문자 101 명
  • 최대 방문자 2,936 명
  • 전체 방문자 449,790 명
  • 전체 회원수 15 명
  • 전체 게시물 15,809 개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